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븐일레븐 "가치소비 열풍에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인기"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9월 17일 오후 9시 34분

세븐.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가치소비 트렌드와 디저트 시장 성장에 힘입어 편의점에서 프리미엄 아이스크림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세븐일레븐(대표 정승인)은 아이스크림 카테고리에서 프리미엄 제품이 차지하는 비중이 지난 2016년 18.4%에서 올해 들어 23.6%로 5.2%포인트 증가했다.

이전에는 행사 상품 등 저렴한 아이스크림이 인기가 많았다면 최근에는 '소확행' '가심비' 등 가치소비 트렌드에 따라 상대적으로 고가인 프리미엄 아이스크림이 인기를 얻고 있다.

실제로 올해 세븐일레븐의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매출은 전년대비 12.9% 오르며 전체 아이스크림 매출 신장률(6.8%)를 견인했다.

세븐일레븐은 이러한 수요를 반영해 '매그넘 다크초콜릿 라즈베리'와 '허쉬초코파르페' 등 이색 콘셉트의 상품을 출시하며 라인업을 강화한다.

이혁주 세븐일레븐 아이스크림 상품기획자(MD)는 "아이스크림의 고급화 열풍 속에 디저트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셉트의 아이스크림을 찾는 소비자들이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 아이스크림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편의점 아이스크림 시장 경쟁력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