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전자, 게이밍 모니터 글로벌 점유율 1위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10월 09일 오후 4시 4분
AKR20191009025500003_01_i_20191009110032067.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삼성전자가 전 세계 게이밍 모니터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상반기 글로벌 게이밍 모니터 시장에서 금액기준 점유율 17.9%로 1위를 기록했다. 지난 2016년 게이밍 모니터 첫 신제품을 출시한지 4년도 안 돼 거둔 성과다.

특히 고해상도(QHD)와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부문에서는 올해 상반기 각각 30%가 넘는 점유율로 2위 업체와 2배로 격차를 벌리며 고급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최근 게임 콘텐츠 해상도가 높아지면서 고성능 모니터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몰입감이 장점인 커브드 모니터가 게이머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삼성전자는 올해 출시한 'CRG5' 제품이 '240Hz 래피드커브' 기술과 커브드 스크린을 탑재해 합리적 가격의 고사양 제품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IDC는 게이밍 모니터 시장이 2018년 약 500만대에서 2023년 1000만대 규모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